어도비 프레스코: MAX 2020을 향한 집념의 결실

뉴스 및 이벤트디자인일러스트레이션 및 드로잉

MAX는 어도비의 중요한 연례행사로 한 해 동안 팀이 쏟은 노력, 결의 및 열정이 결실로 나타나는 기간입니다.

최신 빌드를 살펴보면 프레스코 팀은 MAX에서 선보일 최신 기능 세트를 위해 열정을 쏟아부었습니다. 그럼 이제, 프레스코를 열고 편안히 앉아서 유익한 기능이 다수 들어 있는 버전 2.0의 신기능을 즐겨보세요.

스마트폰 화면에 특화된 프레스코

잠시 아이패드와 데스크탑 PC를 잊고 많은 사람이 주머니에 넣고 다니는 휴대폰에 새롭게 등장한 프레스코의 최신 화면에 집중해 보면 어떨까요? 이제 프레스코가 아이폰에서 지원됩니다! 이전과 동일한 친숙한 인터페이스에 동일한 브러시가 제공되고 전에 작업하던 문서까지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작은 화면 크기에 맞도록 새롭게 설계했지만 사람들이 다른 일로 바쁜 순간에도 최고의 아이디어가 떠오를 수 있기 때문에 프레스코가 있으면 작은 화면에서 여전히 작품을 보고, 공유하고, 어디에서나 창작하고 작업을 계속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이폰용 프레스코. 진린 선(Jinjin Sun) 제작

더 강력해진 스토리텔링

그림 한 점이 천 마디의 말을 전하기도 하지만 때로는 더욱 강력한 스토리를 전하려면 글자가 필요합니다. 이제 프레스코에서 텍스트가 지원되므로 글자가 필요하면 언제든지 쉽게 넣을 수 있습니다. 슬라이더가 있어 글자 크기, 행간 및 자간을 조정할 수 있고, 수천 개의 어도비 폰츠 서체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음부터 이미지만으로 전체 스토리를 전달하기에 충분하지 않을 때 텍스트를 추가해 보세요.

프레스코에서 입력한 텍스트 샤오론 청(Hsiao-ron Cheng) 제작

붓질에 최적화된 드로잉 앱의 진면모

프레스코에서 가장 중요한 툴은 브러시입니다. 이번 릴리스에서 브러시와 붓놀림 기능이 더욱 향상되었습니다.

먼저, 많은 사람이 매우 반길 만할 새로운 툴은 바로 스머지 브러시입니다. 이 브러시를 사용하면 획을 부드럽게 만들고, 가장자리를 블렌딩하고, 모든 픽셀 또는 포토샵 브러시로 그린 선을 흐리게 만들 수 있습니다. 툴바의 지우개 아이콘 바로 아래에 있는 아래쪽을 가리키는 손가락 아이콘을 탭하여 사용하면 됩니다.

프레스코 스머지 브러시. 난디타 팔(Nandita Pal) 제작

프레스코에서 맞춤형 리본 브러시를 사용하기 위해 프레스코 팀은 어도비 캡처 팀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다음에 픽셀 브러시 메뉴를 열면 브러시 라이브러리에 이러한 맞춤 브러시가 포함되어 있는지 찾아보세요. 또한 아이패드에서 프레스코를 사용하는 경우, 스머지 브러시 메뉴 아래에 있는 + 아이콘으로 새로운 브러시를 탐색하여 인앱에서 카일 T 웹스터의 브러시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어도비 캡처 리본 브러시. 제시 장(Jesse Zhang) 제작

프레스코의 신기능은 이뿐만이 아닙니다. 사용자가 드로잉의 ‘느낌’을 제어하도록 하기 위해 스타일러스가 압력 변화에 반응하는 방식을 바꾸는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가볍게 터치하거나 세게 누르기 등 모든 원하는 감압 반응에 따라 앱 설정 > 입력 > 압력 감도 조정에서 압력이 획에 미치는 영향이 어떻게 나타나는지 조정하고 테스트할 수 있습니다.

더욱 간편해진 공유

프레스코의 타임랩스 비디오 기능은 처음 그리는 순간부터 마지막 완성의 순간까지 디지털 캔버스에 그려지는 모든 붓놀림을 기록합니다. 최종 비디오의 품질과 크기를 더욱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습니다. 드로잉을 시작하기 전에 앱 설정 > 일반 > 타임랩스 설정을 차례로 선택하여 설정한 다음 작업해야 합니다.

라이브로 관객과 기법을 공유하고 싶다면, 이제 이 기능도 가능합니다. 프레스코를 실행하고 새 문서를 만든 다음 공유 메뉴에서 라이브스트림을 누릅니다. 안내에 따라 방송 단계를 수행하면, 비핸스의 전 세계 온라인 관객이 아티스트가 그림을 그리는 동안 어깨 너머로 전체 과정을 볼 수 있게 됩니다. 이때 프레스코를 나가지 않아도 됩니다. 드로잉에 사용된 모든 툴의 내역이 타임라인에 추가되므로 아티스트는 물론이고 관객까지 각 브러시를 언제 어디에 사용했는지 쉽게 알 수 있습니다.

작업을 마쳤다면 작품에 대한 의견을 클라이언트(또는 자녀가 그린 경우 엄마)에게 들어보는 건 어떨까요? 드로잉을 종료하지 않고도 댓글을 달기 위해 내보낼 수 있습니다. 공유 아이콘을 누르고 공유 링크를 선택하면 됩니다. 댓글을 읽고 회신하려면 작업 표시줄에서 채팅 아이콘을 탭하세요. 또한 공유 메뉴에는 벡터 아티스트를 지원하기 위해 (데스크탑) 일러스트레이터로 보내기 옵션도 있습니다.

프레스코에서 댓글 달기. 지슈(Zi Xu) 제작

주목해야 할 다른 기능

작업하다 보면 문서의 이전 버전으로 되돌리고 싶은 경우가 있을 겁니다. 이제 최근 항목과 클라우드 문서의 기타 액션 메뉴에서 이전 버전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저장/동기화된 파일의 이전 버전에 액세스하려면 드로잉 축소판 아래에 있는 생략 부호(…) 아이콘을 누르고 버전 내역 보기를 선택하면 됩니다.

드로잉을 종료하지 않고 저장하고 싶으면 어떻게 할까요? 문서 편집 모드에 “지금 저장” 버튼이 새로 추가되었습니다. 캔버스 맨 위의 문서 이름을 누르면 드로잉이 마지막으로 저장된 날짜/시간과 함께 이 버튼이 표시됩니다.

한 번에 하나 이상의 레이어에 작업을 적용해야 하는 경우를 위해, 레이어 작업 메뉴에 다중 선택 옵션을 포함시켜 이 작업을 훨씬 수월하게 만들었습니다. 아무 레이어 축소판을 누르고 다시 한번 누른 다음 표시되는 팝업 메뉴에서 다중 선택을 선택하고 원하는 레이어들을 선택합니다. 그러면 동시에 작업 내용을 삭제, 복제, 복사, 병합 또는 변형할 수 있습니다.

끝으로, 아마도 이미 아시겠지만 홈 화면이 약간 달라졌습니다. 다른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 앱과 시각적으로 일관성을 유지하기 위해 구성에 약간의 변화를 주었습니다. 서브헤드에 홈, 내 작업(클라우드 문서 및 삭제된 파일이 포함되어 있음), 학습, 검색 등의 메뉴가 표시됩니다. 또한 앱 설정 아이콘이 사용자의 어도비 아바타(프로필 사진 추가)로 교체되었습니다.

프레스코를 더욱 쉽게 학습하는 방법

우리 팀은 사람들이 프레스코를 최대한 완벽하게 이해하기를 원했고, 사용자가 앱에서 직접 올바른 사용법을 볼 수 있다면 쉽게 배울 수 있을 거라는 취지에서 프레스코 라이브스트림 동영상 튜토리얼을 추가했습니다. 처음 라이브스트림을 하는 분들은 이 튜토리얼을 한번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다음을 기약하며

다음 시간까지 인스타그램 또는 트위터를 통해 어도비 드로잉 소식을 업데이트하고, 비핸스의 프레스코 갤러리프레스코 스트리밍 갤러리에서 사람들이 프레스코를 사용해 만든 작품을 감상해보세요. 기능 제안은 여기(UserVoice)에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및 이벤트, 디자인, 일러스트레이션 및 드로잉

Posted on 11-06-2020


토론에 참여